nikel 소리바닥

[가사] かないみか(카나이 미카) - Birthday Presents 본문

가사

[가사] かないみか(카나이 미카) - Birthday Presents

사용자 nikel™ 2013. 11. 3. 19:10

Birthday Presents

──────────────────────
[CRCP-20062] 2nd - Diary
かないみか(Kanai Mika)
nikel의 애니음악 (http://nikel.ba.ro)
──────────────────────

明日は待ちに待った Birthday
내일은 고대하고 고대하던 Birthday
아스와 마찌니 맛따 Birthday

どんなものを あげたら あなたは 喜ぶかなぁ
어떤걸 준다면 당신은 좋아할까나?
돈나 모노오 아게타라 아나타와 요로코부까나

何が欲しいのかを 聞いても
무얼 갖고 싶은질 물어봐도
나니가 호시이노까오 키이떼모

あなたは いつも笑顔 とぼけてるだけなのね
당신은 그저 웃으면서 시치미 뚝 뗄뿐이야
아나타와 이쯔모 에가오 토보케떼루다케나노네

プレゼントには何がいいかな 彼には
선물로는 뭐가 좋을까나? 그사람에겐
푸레젠토니와 나니가 이이까나 카레니와

いろんな物に 目移りしちゃう
여러 것들에 눈길이 가
이론나 모노니 메으쯔리시쨔으

hu- どうしようかな
hu- 어떻게 할까나
hu- 도ㅡ시요ㅡ까나

ネクタイなら (ネクタイならば) 締めやしないし
넥타이라면 (넥타이라면) 매질 않을테고
네쿠타이나라 (네쿠타이나라바) 시메야 시나이시

ライターは (ライターはどこ) すぐ無くしてしまう
라이터는 (라이터는 어딨지?) 금새 잃어 버릴테고
라이타ㅡ와 (라이타ㅡ와 도코) 스구 나쿠시떼 시마으

ベルト、シャツに シューズにバック
벨트, 셔츠에 슈즈에 백
베루토, 샤쯔니 슈ㅡ즈니 박쿠

どんな物が 欲しいのかな わからないのよ
어떤걸 갖고 싶어할까? 알 수가 없네
돈나 모노가 호시이노까나 와카라나이노요

 

明日は二人だけの Birthday
내일은 두사람만의 Birthday
아스와 후타리다케노 Birthday

どんなものなら ハート つかめるかしら 本当
어떤거라면 마음을 사로잡을까? 정말
돈나 모노나라 하ㅡ토 쯔카메루카시라 혼토ㅡ

あなた 素直な気持ちを 今
당신 솔직한 기분을 지금
아나타 스나오나 키모치오 이마

私にだけ 聞かせて 当然だと思うわ
나한테만 들려줘요 당연하다 싶어요
와타시니다케 키카세떼 토ㅡ젠다토 오모으와

年に一度の あなただけの記念日
연중 한 번뿐인 당신만의 기념일
넨니 이찌도노 아나타다케노 키넹비

腕をふるって 心のこもる
솜씨를 발휘해서 마음 담겨진
으데오 후룻떼 코코로노 코모루

hu- 贈り物をね
hu- 선물을요
hu- 오쿠리모노오네

フランス風 (フランス風の) キャビアを添えて
프랑스풍 (프랑스풍) 캐비아를 곁들여
후랑스후ㅡ (후랑스후ㅡ노) 캬비아오 소에떼

デザートには (デザートならば) アップルタルト
디저트로는 (디저트라면) 애플 타르트
데자ㅡ토니와 (데자ㅡ토나라바) 압푸루 타루토

ワイン、スープ メロンにサラダ
와인, 스프 메론에 샐러드
와인, 스ㅡ푸 메론니 사라다

この日の為 あなただけの 手料理なのよ
이날을 위한 당신만의 손수 요리예요
고노히노 타메 아나타다케노 테료ㅡ리나노요

 

あなたのため (あなたのために) ケーキも焼いて
당신을 위해 (당신만을 위해) 케이크도 굽고
아나타노 타메 (아나타노 타메니) 케ㅡ키모 야이떼

テーブルには (テーブルの上) レースのクロス
테이블에는 (테이블 위에) 레이스 식탁보
테ㅡ부루니와 (테ㅡ부루노 우에) 레ㅡ스노 크로스

色とりどり ローソクたてて
형형색색 촛불을 밝히고
이로토리도리 로ㅡ소쿠 타테떼

私も きれいに見せる
나까지도 예쁘게 보여줄게요
와타시모 키레이니 미세루

フランス風 (フランス風の) キャビアを添えて
프랑스풍 (프랑스풍) 캐비아를 곁들여
후랑스후ㅡ (후랑스후ㅡ노) 캬비아오 소에떼

デザートには (デザートならば) アップルタルト
디저트로는 (디저트라면) 애플 타르트
데자ㅡ토니와 (데자ㅡ토나라바) 압푸루 타루토

ワイン、スープ メロンにサラダ
와인, 스프 메론에 샐러드
와인, 스ㅡ푸 메론니 사라다

この日の為 あなただけの 手料理なのよ
이날을 위한 당신만의 손수 요리예요
고노히노 타메 아나타다케노 테료ㅡ리나노요


 

0 Comments
댓글쓰기 폼